UPDATED 2021.2.26 금 23:36
상단여백
HOME 취재
엔씨소프트, 주 52시간 초과한 직원 출입 막는다
김동준 기자 | 승인 2021.01.26 14:11

엔씨소프트가 월 최대 근로시간을 넘긴 직원의 사내 출입을 제한한다.

엔씨소프트는 25일, 직원들의 과도한 근로를 예방하기 위해, 회사 출입문을 차단하는 게이트 오프(Gate Off) 제도를 시범 운영 중이라고 밝혔다. 게이트 오프를 도입한 게임사는 엔씨소프트가 최초다.

주 52시간제 기준 월 최대 근로시간은 208시간으로 이를 초과하는 직원은 회사에 출입이 불가능하다. 1층에서 출입증을 태그할 때 월 최대 근로시간을 초과하면, 출입문이 봉쇄된다.

엔씨소프트는 코로나19로 인한 재택근무가 종료되면 게이트 오프를 본격적으로 시행할 방침이다.

 

김동준 기자  kimdj@gameinsight.co.kr

<저작권자 © 게임인사이트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>

김동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
icon인기기사
여백
여백
Back to Top