UPDATED 2020.11.30 월 19:43
상단여백
HOME 인사이트 인포그래픽
'중소 개발사와 함께한 1년' 힘내라! 게임人상, 인포그래픽
정나래 기자 | 승인 2015.02.10 12:26

재단법인 게임인재단(이사장 남궁훈)의 중소개발사 지원 프로그램 <힘내라! 게임人상>이 10일(화) 시행 1년을 맞아 그 간의 결실을 정리한 1주년 기념 인포그래픽을 공개했다.

<힘내라! 게임인상>은 중소형 개발사의 게임 콘텐츠를 발굴해, 개발 과정부터 출시까지 각종 인프라 지원을 통해 대한민국 게임 산업의 선순환 구조를 마련하기 위해 만들어졌다. 2013년 12월 19일 첫 접수를 시작한 <힘내라! 게임인상> 은, 지난 1년간 총 8회에 걸쳐 12개의 대상 작품을 선정 했으며, 이들 중소 개발사에게 9종의 각종 인프라 지원과 총 1억의 상금이 전달됐다. 또한 기간 중 400여 점의 작품이 출품돼 이 중 65개 게임이 최종 심사 TOP리스트에 선정됐다.

1년에 거쳐 다양한 변화와 발전도 있었다. 1회차에 불과 5개에 불과하던 대상 수상혜택은 현재 9개로 늘어났으며, 직원수 제한도 30인에서 50인으로 완화됐다. 한 달에 한번 꼴로 진행되던 시상식 역시 접수 작품의 증가로 인한 심사 기간 연장과 재 도전을 원하는 개발사들의 요청에 따라 두 달에 한번으로 변경 됐다.

수상작 및 TOP리스트 출신 작품들의 선전도 돋보였다. 2회차 대상 수상작인 눈보라(대표 김명수)의 <저승사자 for Kakao>가 100만 다운로드를 기록하며 신생 개발사의 저력을 입증했고, 역시 2회차 TOP 4에 오른 ㈜레드사하라 스튜디오(대표 이지훈)의 <불멸의 전사 for Kakao>는 출시 이후 오랜 기간 구글플레이 매출 순위 상위권에 오르며 현재까지도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.

레드사하라는 지난해 6월 <불멸의 전사 for Kakao>의 게임 수익 일부를 게임인재단에 기부하며 후배 중소 개발사들을 돕는데 나서기도 했으며, 6회차 대상 수상작인 <얼티밋테니스>의 나인엠인터랙티브㈜(대표 김성훈)가 <네이버 한국투자 힘내라! 게임人 펀드> 제 1호 투자 대상으로 선정됐다.

게임인재단 남궁훈 이사장은 “지난 1년간 <힘내라! 게임人상>을 통해 중소개발사들에게 소중한 기회를 제공하고자 노력해 왔으며 소기의 성과를 거두었다고 생각한다” 고 자평하며 “2015년에는 보다 많은 지원이, 보다 많은 중소개발사들에게 돌아갔으면 하는 바람”이라고 전했다.

한편 1주년 기념 자료 및 현재 접수중인 <제9회 힘내라! 게임人상>에 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게임인재단 홈페이지(www.gamein.or.kr) 및 페이스북(https://www.facebook.com/gamein.or.kr?fref=ts)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.

 

20150210114947_3959.jpg 

정나래 기자  lemoni1202@naver.com

<저작권자 © 게임인사이트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>

정나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
icon인기기사
여백
Back to Top